천 문 해 자
한국 天文解字學會









讀山海經

泛覽周王傳
流觀山海圖
俯仰終宇宙
不樂復何如

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.천문해자 | bc8937 | 율곤학회 | 싯담어 강의 | 자유게시판| Poem | Classic Rock
       
 
자유게시판  
       

한국어는 동서 문명의 뿌리 . 인도-유럽어의 기원 산스크리트
Sanskrit Language Cognate Indo-European Languages

작성자 bc8937
작성일 2018-06-16 (토) 16:14
ㆍ조회: 165  
IP: 218.xxx.8
환단시대(桓檀時代) 역대 주요 년표


환단시대(桓檀時代) 역대 주요 년표






  환국(桓國)


 * 상원갑자원년(bc.8937) : 10월 상달 개국원년, 지갱천황(地鏗 天皇) 간지(干支) 공표 


 * 역대신선통감(歷代神仙通鑑) 제1권 中 


 “盤古遂出御世 是爲三才首君 有君民之別 盤古常坐高處 衆人聚立聽敎 乃分講天地回旋 陰陽消長之理 上說三光”


 “반고씨는 임군으로 세상에 나타났다. 이로써 삼재(三才)의 우두머리 임군이다. 삼재(三才)란 천황(天皇)·지황(地皇)·인황(人皇)의 세 임군을 말한다. 그러므로 일반 임군이나 백성과는 구별된다. 반고씨는 언제나 높은 자리에 앉아 많은 무리들이 서서 가르침을 받았다. 이때 부분적으로 강론할 때 천지에 선회하였다. 강론하는 반고의 주위에는 음양의 기(氣)가 길고 바르게 나타났다가 꺼지곤 했다. 특히 높은 설법을 할 때는 삼광(三光)의 빛이 나타났다.”
 * 사요취선(史要聚選) 권일(卷一) 제왕편(帝王編)


 “천황씨는 묻혀져 있던 것을 다시 열기 시작했다. 이 말은 간지(干支)와 오행(五行)을 다시 하늘 아래 개방하여 쓰기로 했다. 성씨(姓氏)는 한 일(一)자 성이었으며, 형제는 12명이었다. 천황씨를 성구씨(成鳩氏)라고도 했으며 천령(天靈)이라고도 했다. 천령은 마음이 담백하고 깨끗했으며 탐욕이 없었다. 그러기에 묻어두고 덮어둔 간지(干支)를 다시 발굴하여 학문화하는데 전념했다. 그것은 10모(十母:甲 乙 丙 丁 戊 己 庚 辛 壬 癸)와 12자(十二子:子 丑 寅 卯 辰 巳 午 未 申 酉 戌 亥)의 이름이며, 이것으로 연월일시(年月日時)의 때를 정한 것이다.”


 * 유학수지(幼學須知) 본문 24쪽


 “盤古首出御世天地初分 天皇澹泊無爲干支始建 而俗自化制 干支以定歲 而民始如天地所向矣 獨斷干幹也, 其名有十亦曰十母是也. 支枝也其名有十二亦曰十二子”


 “반고씨가 이 세상에 처음으로 나타나 천지를 열고 나라를 세워 다스렸다. 그 후 천황은 담박하고 욕심이 없으므로 간지(干支)를 처음 세웠다. 간지로서 년월일시(年月日時)를 정하여, 백성들이 처음으로 하늘과 땅의 움직임을 알게 했다. 간(干)은 하늘을 뜻하며 줄기와 같다. 그리고 그 이름은 열(十)이 있는데 십모(十母)라고 한다. 지(支)는 땅 즉 가지를 뜻한다. 열둘(十二)이 있는데, 십이자(十二子)라고 한다.”


 * bc.8937 개벽 후 1738년 동안 혼돈시대(混沌時代) 


 * 역대신선통감(歷代神仙通鑑) 반고씨(盤固氏) 개천(開天)


천황씨, 지황씨, 인황씨, 거방씨, 구황씨, 섭제씨, 연통씨, 서명씨, 거령씨, 구강씨, 초명씨, 탁광씨, 구진씨, 황신씨, 이령씨, 대괴씨, 귀외씨, 기호씨, 감자씨, 태봉씨, 염상씨, 개맹씨, 대돈씨, 영양씨, 무당씨, 태일씨, 공상씨, 신민씨, 기제씨, 차민씨, 진방씨, 하성씨, 회괴씨, 동호씨, 황담씨, 이광씨, 계통씨, 길이씨, 궤거씨, 희위씨, 호락씨, 사황씨, 소홀씨까지 44세 환인(桓因, 桓仁)에 역년 5038년. 


R_0001.bmp
R_0002.bmp


R_0003.bmp





  * 삼성기(三聖紀) 환인씨 7대 : 3301년(BC.7199 ~ BC.3898 추정)



 


   제1세 환인 안파견(安巴堅) 
   제2세 환인 혁서(赫胥) 
   제3세 환인 고시리(古是利) 
   제4세 환인 주우양(朱于襄) 
   제5세 환인 석제임(釋堤壬) 
   제6세 환인 구을리(邱乙利) 
   제7세 환인 지위리(智爲利)





  배달환국(倍達桓國)




 * 삼성기(三聖紀) / 신시역대기(神市歷代記) : 
 BC. 3898년 ~ BC 2333년 까지 18 대 1,565 년간에 배달국(倍達國)의 환웅(桓雄) 시대


 배달한웅은 천하를 평정하여 차지한 분의 이름이다. 그 도읍한 곳을 신시라고 한다. 뒤에 청구국으로 옮겨 18세 1,565년을 누렸다.





  밝달단국(倍達檀國)
 


* 단군세기 / 초대단국 왕검 : 
 BC. 2333년 ~ BC 238년 까지 47 대 2,095 년간에 단국(檀國) 임검(壬儉) 시대    


 * 신묘년(bc.2370) 5월 2일 인시(寅時)에 탄강.
 * 갑진년(bc.2357) 14세에 어머니 나라인 웅씨국의 비왕(裨王) 재위 24년
 * 무진년(bc.2333) 38세 단국 조선 건국, 천제(天帝) 등극  
 * 경자년(bc.2241) 제위(帝位) 93년, 붕정 향년 130세.




* 사서마다 단제(檀帝)의 탄강년도가 다르게 기록되어 있어 정리함. 
* 단군세기의 기록이 사실과 부합함. 
* 다른 기록에 보이는 향년 270세는 탄강 날짜를 인위적으로 갑자년에 맞추려한 것이라 생각 됨.  







 
    N         제목    글쓴이 작성일 조회
환단원류사 bc8937 홈피 이전 주소 바뀜 bc8937 2018-09-05 1555
환단원류사학회 춘계학술 발표회 개최 2017년 3월 19일(日) 환단서림 2017-02-24 370
환단원류사 학술회 원고 모집 bc8937 2017-02-06 359
환단원류사 시리즈 완간 / 청구원류 新 발간 2016-07-23 509
환단시편 구입 안내 환단서림 2016-06-23 396
님금나무 구입안내 환단서림 2016-02-18 681
환단원류사 책이 나왔습니다. 환단서림 2015-05-08 2089
177 가마괴, 가마기, 까마귀 오(烏). 삼족오 해설 bc8937 2019-02-27 35
176 카카오환단원류사 신설 bc8937 2019-02-05 53
175 손과 역에 관한 의미가 무엇인지 여쭈어 봅니다, certi88 2018-12-07 111
174    Re..문의는 아래 주소로 bc8937 2018-12-15 63
173 강상원 노자 도덕경 신해석 출간 환영 bc8937 2018-09-05 189
172 별자리에 관하여 질문 드립니다, 백제의굼 2018-08-20 178
171 카카오환단원류사 인터넷 강의 bc8937 2018-07-03 171
170 환단시대(桓檀時代) 역대 주요 년표 bc8937 2018-06-16 165
169 환단원류사 단국과 조선 bc8937 2018-05-02 165
168 유투브 환단원류사 bc8937 2018-03-07 273
167 환단원류사학회 대구 경북지역 모임 환단원류사학회 2017-12-15 380
166 무(巫)의 근원(根原) / 도통(道統)과 선통(禪統) bc8937 2017-09-24 424
165 한민족사 5분 강의 연재 2017-08-30 380
164 21세기를 언어·문자 역사학으로 열어라 (2) 2017-07-16 343
163 21세기를 언어·문자 역사학으로 열어라 (1) 2017-07-16 312
162 강상원 . 판찰라스 게시판 오픈 bc8937 2017-06-30 400
161 21세기 인문학을 여는 언어역사학 세미나/강상원박사 환단서림 2017-06-08 323
160 연등불(燃燈佛)의 수기(授記) 2017년 4월 초파일 박민우 2017-05-02 457
159 카카오환단원류사 강의실 개강bc8937 박민우 2017-04-11 401
158 환단원류사 춘계학술회의 안내 2017년 3월 19일(日) 2017-02-24 345
157 청구원류 다이제스트 박민우 2016-11-20 598
156 붕새(鵬鳥)의 부리는 자비(慈悲)가 없다 박민우 2016-10-21 463
155 올바른 역사를 위한 조언 박민우 2016-10-13 541
154 간지에 대해 질문 답변 박민우 2016-10-13 375
153 대륙에 실존하는 수만 권의 고려(高麗) 장서(藏書) 박민우 2016-10-13 457
152 우리 사투리가 먼저인가? 산스크리트가 먼저인가? 박민우 2016-10-13 684
151 민족의 성전 삼성궁에 다녀왔습니다 1 박민우 2016-10-13 393
150 힌두교 불교 무대륙 질문 답변 박민우 2016-10-13 451
149 환단원류사 시리즈 완간/청구원류 新 발간 2016-07-23 487
148 청구원류 새 책이 나왔습니다 환단서림 2016-07-21 1092
147 천부경 산스크리트 해설 박민우 2016-07-11 437
12345

모든 글은 저작권이 등록되어 있으니 상업적인 용도의 펌글은 불가, 출처는 필히 밝혀주세요.

천문해자 | 율곤학회 | 천제환국상고사 | 동이는 천문학자 | 싯담어 강의 | 자유게시판 | Poem | Rock'n Roll

Copyrightⓒ 2013 BC.8937 All rights reserved. Mail to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